본문

[뉴스1] ‘국제 3D콘텐츠 축제’ 6일 부산 영화의 전당서 개막

등록일 : 2013.09.16 / 조회 : 1102

(부산ㆍ경남=뉴스1) 강진권 기자 = 국제 3D콘텐츠 축제 ‘인터내셔널 3D 페스티벌 2012’가 6~7일 영화의전당에서 열린다.

부산시와 방송통신위원회가 주최하고 부산정보산업진흥원과 한국전파진흥협회, I3DS-KOREA가 주관하는 행사로 글로벌 유명인사가 참석하는 국제3D컨퍼런스와 함께 대한민국 3D콘텐츠 대상 시상식, 비즈니스 상담회, 3D영화시사회 등이 진행된다.

행사에는 지상파4사와 위성방송사, 케이블, PP(Program Provider), 독립제작사 등 60여 개 사를 비롯 미국, 호주, 중국 등의 유명 제작사와 바이어가 참가한다.

개막식은 6일 오후 2시 영화의전당 중극장에서 열리며 ‘2012 대한민국 3D콘텐츠 대상’ 시상식이 진행된다.시상식에서는 최우수 3D콘텐츠 7편과 함께 최우수 기획자, 감독, 스테레오그래퍼 등 3명의 개인상을 수상한다.

6일과 7일 영화의전당 소극장에서는 해외 3D콘텐츠 업계 리더들을 초청해 선진 제작사례 및 글로벌 트렌드에 대한 노하우를 공유하는 ‘국제3D컨퍼런스’가 열린다.

컨퍼런스에서는 글로벌 리더들이 바라보는 3D콘텐츠 산업 발전가능성과 앞으로 전개될 비즈니스 전략들을 소개하는 한편, 협소한 국내 3D콘텐츠 시장극복을 위해 국내 제작사들이 나아가야할 길을 제시할 예정이다.

6일 파라다이스 호텔에서는 3D 바이어 매칭메이킹’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우리나라 참여기업과 해외바이어간 1:1비즈니스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향후 해외 판매 성과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2012 대한민국 3D콘텐츠 대상’ 수상작 상영을 비롯해 MBC 다큐멘터리 ‘남극의 눈물’을 3D 영화화한 황제펭귄 팽이와 솜이 상영 및 스크린 토크 행사가 마련된다.

국내 3D콘텐츠 제작자뿐만 아니라 일반인도 행사에 참여할 수 있다.

공식 홈페이지(i3df.com)를 참조.

이전글 다음글 보기
이전글 [경남도민일보] 6일부터 부산영화의전당서 국제3D콘텐츠 축제 2013.09.16
다음글 [아시아경제] ‘3D 페스티벌’ 6~7일 부산서 열려 2013.09.16